목회·선교
선교지에서 활용하면 좋을 테크 기술 - 휴대용 태양열 랜턴 ‘LUCI LANTERN’
7시간 사용 가능
황인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31 [01:2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태양광 충전 LED 램프에 USB 충전 포트 를 더 한 루 시 랜 턴 프 로.  Photo=Mpowerd.com.

 

전기가 들어오지 않는 오지에서 휴대용 랜턴은 무척 유용한 용품이다. 그런데 일반 휴대용 랜턴의 경우 배터리를 사용하기 때문에 이 역시 영구적으로 사용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또한 손으로 잡는 모양의 랜턴은 벽에 걸거나 천정에 매달기에 어려움이 있다. 이럴 때 휴대도 간편하고 배터리 걱정 없이 쓸수 있는 랜턴이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아웃도어 캠퍼들을 위해 MPOWERD가 만든 루시(LUCI) 랜턴은 우선 손바닥 만한 크기로 휴대가 간편하다. 사용할 경우 제품 바닥에 달린 밸브를 열고 입으로 바람을 불어 넣으면 이내 부풀어 오르면서 쓸만한 랜턴 크기로 변한

다. 상단은 태양열 충전이 가능한 솔라패널이 달려있고 패널 하단에는 LED 전구가 자리했다.

 

버튼을 눌러 불을 켜면 솔라 패널 아래 자리한 투명 바구니를 통해 불빛이 더 넓어진다. 이 때문에 작은 전력으로도 넓은 공간을 밝힐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상단에 자리한 USB 포트를 통해서는 휴대폰 충전도 가능하다. 실제 사용자들의 후기에 따르면 루시 랜턴은

약 7시간 지속해 빛을 냈다.

 

휴대성이나 기능면에서 볼 때 루시 랜턴은 무척 유용하게 쓸 수 있는 장점을 지니고 있다. 가격 또한 미국 기준 기본형 $19.95 프로 버전(USB 충전 포트 포함) $34.95로 비교적 부담없이 구매할 수 있다.

 

문의: www.mpowerd.com

 

ⓒ 크리스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