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포커스·특집
교회 스텝이 조화를 이루는 13가지 방법
피차 섬기는 자세 갖춰야
피터 안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9/10 [14:1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신약 골로새서 3장 23-24절에는 “무슨 일을 하든지 마음을 다하여 주님께 하듯 하고 사람에게 하듯 하지 말라”는 말씀이 있다. 이유는 그리스도를 섬기는 사람으로서 그에 대한 상급은 주님께서 주실 것이기 때문이라는 것이다.

 

특별히 교회 내에서 중책을 맡은 직분자나 스텝들에게 있어서 위의 구절은 아무리 강조해도 부족함이 없는 말씀이다. 하지만 교회 역시 부족한 사람들이 모여 있는 곳이다 보니 꼭 그렇지 않고 불협과 잡음과 상처가 있는 것 또한 우리는 잘 안다. 

 

사람들은 종종 앞에서 일하는 사람들에게서 나쁜 면을 볼 수 있다. 마찬가지로 교회 스텝들의 모습에서도 부정적인 면을 발견할 수 있다. 하지만 모든 사람이 교회나 사역 직원에게 부여된 모든 일을 처리하는 데 꼭 적합한 것은 아닐 수도 있다는 점도 알아야 한다.

 

루이지애나 제일침례교회에서 42년간 목회하고 뉴올리언스 침례교협회의 선교책임자를 역임한  조 맥키버(Joe McKeever)는 목사는 최근 자신의 블로그 JoeMcKeever.com에 ‘교회 직원이 조화를 만들어내는 13가지 방법(13 Ways to create harmony on a church staff)’이란 제목의 글을 통해 교회 스텝들에게 자신의 부족함을 인정하고 먼저 섬기는 자세가 되기를 그들의 마음가짐에 대해 조언하고 있다.

 

 

1. 자신이 왜 지금 그곳에 있는가를 기억하라.

 

교회의 직원은 급여를 받는다고 할지라도 자신의 직업이 아니라 사역임을 항상 상기해야 한다. 그곳으로 보내신 것도 일을 맡기신 것도 하나님의 계획하심 속에 있다는 것을 인정하는 것이 첫번째로 중요하다.

 

2. 겸손하라.

 

종의 마음이 필요하다. 만약 섬김의 마음이 없다면 사역은 작동하지 않는다. 일례로 아침에 도착하면 커피를 만들어 놓는 것. 상사나 동료에게 커피를 먼저 건네는 것을 거부하는 사람들은 아마 없을 것이다.

 

3. 믿음직하라.

 

어는 단체나 기밀 유지는 중요하다. 말이 많으면 그만큼 실수가 많을 수 있다. 상대의 이야기를 들어주어야 하는 자리인 만큼 입이 무거울 필요가 있다. 말할 수 없는 것을 보고 들을 수도 있다. 가령 어느 성도가 교회에 얼마만큼의 헌금을 했는지, 성도의 누군가가 얼마나 힘겨운 결혼생활을 하고 있는지 등을 알 수도 있다. 하지만 당신은 말하지 않는 편이 좋다. 발설하지 않는 것이 현명했음을 뒤늦게 깨닫고 후회할 때는 이미 늦다. 또한 사무실 간 가십에 참여하지 않도록 주의하라. 길어지기 전에 멈춰라.

 

4. 기대치를 낮춰라.

 

그 누구도 완벽한 사람은 없다. 목회자, 교회 지도자, 운영 담당자 및 행정 요원 등 우리 모두는 교회를 이루어가는 지체들이다.

 

5. 공손하고 정중하게 대하라.

 

교회나 사무실 혹은 교회 행사에 참석하는 모든 사람을 공손하고 정중하게 대하라. 당신은 주 예수 그리스도를 대표하며, 교회를 대표하는 인물이다.

 

6. 말씀의 명령을 따르라.

 

당신 외의 누구도 예수의 충실한 제자가 되는 것을 대신할 수 없다. 이것은 나 외에 아무도 나를 대신할 수 없다는 의미가 아니다. 당신이 사역하는 교회에 속해있는 동안 말씀 안에 머무르고 기도하며 모든 일에서 그리스도와 같이 되도록 노력하는 것을 의미한다. 

 

7. 방해를 환영하라.

 

적어도 하루에 20번 정도 업무가 중단되는 일이 생길 수 있다. 그렇지만 그것이 당신의 사역을 방해하는 것이 아니다. 오히려 그것이 당신의 일이다.

 

8. 사역을 항상 준비하라.

 

상담 스킬을 연구하고 필요에 따라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몇 가지 주요 성경구절을 암송하고 있어라. 어느 땐가 당신도 일선에서 목회할 기회가 주어질 것이다. 이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편안한 마음으로 주님만 바라보라.

 

9. 적절한 경계 유지.

 

당신의 사역 범위와 바운더리를 지키고 유지하라. 즉 해야 할 일과 하지 말아야 할 일 등을 알고 있어야 한다. 하나님은 질서의 하나님이시다. 하지만 사역 범위 안에서 교회 전체를 위한 아이디어나 조언이 있다면 아끼지 말도록.

 

10. 우수성을 추구하라.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라는 의미다. 가령 전화 응답의 좋은 방법을 배우거나, 문서로 교환하는 의사소통을 차질 없이 한다거나, 다른 사역자의 부담을 덜어주는 등 업무의 효율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라. 당신이 최고의 리더가 되도록 스스로 돕는 길이기도 하다.

 

11. 동료 사역자와 즐거운 시간을 가져라.

 

아침과 오후에는 테이블 주위에 앉아 휴식을 취하고 대화를 나눌 수 있는 휴식 시간이 있어야한다. 함께 웃고 서로 사랑하고 서로 격려하는 시간이다.

 

12. 네트워크를 가져라.

 

모임이나 단체에서 활동하라. 정기 또는 연례 모임에 참여하라. 좋은 친구를 사귀게 될 것이고, 그것이 당신이 어떤 문제에 부딪히고 조언이 필요할 때 도움이 될 것이다.

 

13. 시니어의 참여를 유도해 보라.

 

만약 당신의 직원이 적다면, 일은 압도적으로 보일 수 있다. 이로 인해 사역의 불협화음이 발생할 수 도 있는데, 매주 몇 시간 동안 자원봉사를 할 수 있는 시니어 두어 명을 초대해보라. 

 

 

ⓒ 크리스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