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하나님의 일꾼 양성을 최우선시 한다”
‘홈스쿨링’ ‘성품교육’이 특색인 여수룬기독학교
송금관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6/08/23 [05:2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다수의 교육기관들이 세상에서 요구하는 재능과 더 나아가 일류 대학에 진학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추도록 하기 위해 많은 부분 지식 습득과 능력 위주 교육에 초점을 두고 있다. 그러나 크리스천 자녀들이 진정 하나님 안에서 만족과 행복을 누리기 위해서 그러한 교육이 우선시 되어야할까.
오늘 소개하는 여수룬 기독학교는 세상의 학문이 커 보이는 시대에 하나님 아는 것을 최고의 가치로 여기고 우리의 자녀들을 세상이 원하는 인재로 키우기보다 요셉과 다니엘 같이 시대의 우울을 거부하는 하나님의 일꾼 양성을 최우선에 둔다고 한다. 여수룬 기독학교 교장 지용주 박사와의 인터뷰를 통해 학교의 정신과 비전을 자세히 들어보자. <편집자 주>
 

 
 
▲ 여수룬 기독학교 교장 지용주 박사는 유타대학에서 기계공학 박사학위를 받고 한국에서 연구원으로 근무하다가 1996년 평신도 선교사로 파송받았다. 미시시피주립대학 연구교수로 다시 미국에 들어와 활동 중 사우스이스턴침례신학교에 진학해 목회학을 전공했다. KWMC 부의장과 선교사자녀 학교 설립협력기구 기구장을 역임했으며 현재 시라큐스한인교회 담임목사로 섬기고 있다.  © 크리스찬투데이
학교의 설립 배경은.
 
사역의 새로운 방향을 하나님께 물을 때마다 제 마음 가운데 ‘학교’라는 단어가 떠나질 않았습니다. 그러던 중 지난 2007년 워싱턴 DC에서 열린 한 MK(Missionary Kid) 집회에 우연히 참석했다가 그곳에서 수많은 한인 선교사 자녀들이 누구에게도 선뜻 내어놓기 힘든 자신들만의 아픔과 슬픔과 고민이 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당시 그 일로 제 마음이 참 아팠지만 한편으론 그들이야말로 이 마지막 세대에 복음을 위해서 하나님께서 마련해 놓으신 준비된 일꾼들이라는 사실 또한 알게 되었습니다.
 
보통 두 세 개 이상의 언어를 구사하며 여러 문화와 선교 현장에 대해 적응도가 높은 그들만큼 이 세계화 시대에 하나님의 사역을 감당하기에 합당한 자질을 갖춘 이들이 많지 않습니다. 실제로 한 통계에 따르면 약 60% 이상의 선교사 자녀들이 부모들의 뒤를 이어 선교사로 헌신하기를 원한다고 합니다. 역사적으로 우리나라에 왔던 선교사 가족들의 상당수가 대를 이어 헌신했던 것을 볼 때에도 우리는 선교사 자녀들이 얼마나 중요한 잠재적 선교자원인지 알 수 있습니다. 다만 필요한 것은 이들이 하나님 안에서 자신들의 가치를 발견하고 하나님 나라를 위해 그들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교육시키는 일입니다.
 
비록 소수였지만 모라비아 공동체가 개신교 역사에 최초로 본격적인 선교의 장을 열 수 있었던 것은 선교사로 헌신한 지체들이 안심하고 사역에 전념할 수 있도록 그 자녀들의 생계와 교육을 책임져 주었기 때문입니다. 무디가 세운 마운트 허몬 학교, 노스필드 학교는 그가 일으켰던 세계적인 선교운동인 학생자원운동(Student Volunteer Movement)을 통해 세계로 나갔던 선교사의 자녀들이 돌아와 교육받고 그 중 상당수가 다시 선교사로 헌신하여 나가는 귀한 통로가 되었습니다. 저희 바램도 여수룬 기독학교가 이 시대에 그와 동일한 역사적 사명을 감당하는 것입니다.
 
여수룬 기독학교의 설립 목적
 
학교 이름 ‘여수룬’은 이사야 44장1-5절에 나오는 이름으로 ‘올바른 자’ ‘정직한 자’라는 뜻입니다. 불순종한 이스라엘을 하나님께서는 여수룬으로 불러주심으로 아무런 자격 없는 이스라엘 백성들을 하나님의 의로운 자로 회복시키시겠다는 약속의 이름입니다.
 
이 이름을 통해 하나님께서는 어디에도 소속감을 느끼지 못하고 정체성 확립에 어려움을 느끼는 선교사 자녀들이 “나는 하나님께 속하였다”고 고백하며, 하나님의 자녀라는 정체성을 회복해, “너희는 먼저 그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마6:33)”는 학교의 모토처럼 세상의 성공과 명예가 삶의 목적인 이름뿐인 그리스도인이 아닌 오직 하나님 나라와 그 의를 위해 자신을 기꺼이 헌신할 수 있는 그리스도의 진정한 군사들을 길러내는 것이 가장 큰 목적입니다. 
 
이를 위해 3P라는 핵심가치와 3S라는 교육 목표를 세웠습니다. 3P는 성경적 관점(Biblical Perspective)을 가지고 하나님 나라의 목적(Kingdom Purpose)을 이루어 나가는 하나님 중심의 사람들(God-centered People)을 키우는 동시에, 이를 위해 3S 즉 순전한 복음(Sound Doctrine) 순전한 삶(Sound Life) 순전한 지식(Sound Preaching)에 바탕을 둔 건전한 신학과 교리에 바탕을 둔 신앙교육, 앎과 삶이 하나되는 통합적이고 실제적인 지식 교육을 이루어가고 있습니다.
 
학교 현황을 간단히 소개해 달라.
 
Upstate New York에 위치한 시라큐스가 경제적으로나 인구적으로 크고 번성한 도시는 아니지만, 지난 2010년 한 연구에 따르면 미국에서 가족이 거주하기 좋은 4번째 도시로 교육환경이 좋은 6번째 도시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시라큐스 대학은 120여 개국에서 온 2,000여명의 유학생들이 있고, 인근 지역에는 각 지역마다 뉴욕주립대, 코넬대 등 유수한 대학들이 위치한 대학도시입니다.
 
저희 학교는 지난 2009년 12월 말씀과 함께 사역이 선포되고 이듬해 2월부터 교육세미나와 학교 설립을 위한 본격적인 모임을 갖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작년 5월 드디어 설명회를 시작으로 8월에 학생선발에 나서 9월21일에 개교를 했습니다. 현재는 난민으로 미국에 들어와 시라큐스에서 네팔교회를 이끌고 있는 네팔인 사역자의 자녀가 학생으로 있습니다. 그리고 필리핀과 케냐에서 선교사 자녀로 자라나 미국에서 대학을 졸업한 송하은 선생님을 비롯한 12명의 스태프들이 교사로 섬기고 있습니다.
 
학교는 현재 시라큐스한인교회 시설을 학교 시설로 사용하고 있으며, 교실, 도서실, 컴퓨터실, 음악실, 미술실 등 모든 시설이 갖추어져 있습니다. 또한 학생들은 학교에서 약 5분 거리에 있는 기숙사에서 생활을 합니다. 그 외에도 교외 활동을 위해 주변의 교육 시설 및 제반 시설을 함께 활용하고 있습니다.
 
학교의 특이점 및 자랑거리가 있다면.
 
저희 학교는 홈스쿨링 교육 시스템을 채택하고 있습니다. 정규교육 과정에서 요구하는 필수 교과목과 선택 과목 및 기타 여수룬 기독학교의 성경과목과 IT 과목을 함께 교육하고 있습니다. 교재는 학교의 교육 목표와 방향에 맞는 교재들로 선택하여 수업하고 있으며, 그 외의 필요한 자료들은 온라인을 통해 활용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일반적인 부분 외에 여수룬 기독학교에서는 8개의 항목으로 이루어진 ‘성품 교육’ 커리큘럼을 개발했습니다. 즉 ‘복음의 지식, 효과적인 의사소통, 자기훈련, 창의성, 문화적 인식, 선교적 정신과 사고, 기술개발, 하나님 사랑하기’ 입니다. 이 ‘성품 교육’을 위한 8가지 항목이 4년 동안 8학기에 걸쳐 학습됩니다. 매 학기마다 이 항목들은 말씀, 독서, 글쓰기, 토론, 프로젝트 학습 및 Field trip 등의 여러 형태로 학습할 수 있도록 계획되어 있습니다.
 
또한 성품교육은 기숙사 생활을 통해 다른 학생들과의 관계 안에서도 이루어져갑니다. 기숙사에서는 학생들이 함께 머물면서 상대방을 이해하고 포용하고 함께 배려하며 섬길 수 있는 훈련이 이루어집니다. 기숙사에는 기숙사의 제반 사항을 담당하고, 아이들의 식사와 훈육을 담당하며, 가정과 같이, 부모와 같이 따뜻하게 아이들을 돌보는 기숙사 사역에 헌신된 선교사 가정이 담당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앞으로의 비전과 포부는?
 
여수룬 기독학교를 통해 하나님 나라를 위해 헌신한 주의 종들의 자녀들이 하나님을 더욱 깊이 알아가고, 사랑함으로써 온전히 회복되고, 하나님의 나라에 귀하게 쓰임받는 차세대의 일꾼들로 세워지기를 바랍니다. 또한 사역에 동참하는 모든 일꾼들이 하나님을 경험하고 하나님의 축복의 통로가 되기를 바랍니다.
 
기독교 대안학교 인증기관인 ACSI를 통해 학교 인가를 받는 과정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해외에 있는 선교사 자녀들을 우선적으로 받기 위해서는 학생비자를 줄 수 있는 I-20 발급이 가능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현재는 다음 학기 학생들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미국에 거주하면서 저희 학교의 목적과 교육 방침에 함께 하고자 하는 9-12학년 학생들로서 선교사·목회자 자녀들을 우선하지만 신실한 크리스천 가정의 학생들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습니다.
 
학교 홈페이지 www.jeshurunchristianschool.org
전화 (315)474-8346
 
 
ⓒ 크리스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